스포츠분석 축구편! 프리미어리그, 유럽 챔피언스리그, 일본 J리그

스포츠분석 축구편!

프리미어리그, 유럽 챔피언스리그, 일본 J리그

베픽 라이브스코어 (BEPICK LIVESCORE)

© markusspiske, 출처 Unsplash

베픽은 경기데이터, 스포츠분석을 제공하는 라이브스코어 사이트입니다. 국내 최대 규모의 다양한 종목 통계를 제공합니다. 실시간 라이브로 전세계 1,000여개의 리그스코어를 빠르게 제공, 선발자/부상자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스포츠의 시작과 끝 각 경기에 대한 정밀한 스포츠 분석까지 제공합니다. 베픽에서는 회원간의 대화공간을 무료로 제공합니다. 전투방, 단톡방 등 채팅방 개설이 무료이며 최대 1,000명까지 대화가 가능합니다. 1:1대화방을 이용해 회원간의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나누고, 공개채팅방에서 목표달성의 기쁨을 함께 공유해보세요~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 FC VS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FC [유럽 챔피언스리그] 토트넘 훗스퍼 FC VS RB 라이프치히, 아탈란타 BC VS 발렌시아 CF [일본 J 리그] 쇼난 VS 우라와 베픽에서는 다양한 리그 경기의 스포츠분석글을 제공합니다. 모두 베픽에서 무료로 만나보세요!

2019-2020 프리미어리그

경기일정: 2019년 8월 10일 ~ 2020년 5월 17일

프리미어리그(Premier League)

스페인의 라리가, 이탈리아의 세리에A, 독일의 분데스리가와 함께 세계 4대 프로축구리그 중의 하나로 잉글랜드의 프로축구 1부 리그를 가리킨다. 스페인의 라리가, 독일의 분데스리가, 이탈리아의 세리에A와 함께 세계 4대 리그 중의 하나로 1888년에 설립된 영국의 프로축구 1부 리그다. 잉글랜드의 축구 리그는 크게 프로리그 ·세미프로리그·아마추어리그로 나뉘며, 프로리그는 1부 20개 클럽(프리미어리그)과 2~4부 각각 24개 클럽씩 총 92개 클럽으로 이루어져 있다.

<프리미어리그의 역사와 경기 방식> 잉글랜드는 1871년 FA컵을 출범시켰고 1888년 세계 최초의 프로축구리그(The Football League, 프리미어리그의 전신)를 탄생시켰다. 출범 당시에는 12개의 클럽팀이 소속돼 단일 리그제로 운영됐다. 이후 1980년대 말까지 클럽은 30까지 늘어나면서 경기 질적 저하가 일자, 축구협회는 1991년 20개의 정예으로 구성된 프리미어리그 출범을 선언한다. 이로써 잉글랜드 1부 리그는 1892년부터 1992년(Football League First Division)까지의 시스템을 거쳐, 1992~93시즌부터 현재의 프리미어리그(Premier League)로 재편됐으며 1992년 8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경기로 첫 시작을 알렸다.

프리미어리그는 매년 8월 말부터 이듬해 5월까지 열리며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팀 당 38게임을 치른다. 원래 이기면 2점, 지면 0점, 비기면 1점을 부여하는 승점제였으나, 1981~1982년 시즌에 현재의 3-1-0 승점제를 채택하였다. 시즌 후 하위 3개 팀은 2부 리그로 탈락하고, 2부 리그 상위 2개 팀이 1부 리그로 승격한다. 나머지 한 팀은 2부 리그 3∼6위 팀이 플레이오프 후 1개 팀이 1부 리그 승격하는 방식이다. 소속팀은 총 20개 팀이다.

1~4위 팀은 유럽축구연맹(UEFA)이 주관하는 챔피언스리그(Champions League) 대회 출전 자격이 주어지며, 5위 팀과 리그컵 및 FA컵 우승팀은 UEFA 유로파리그(Europa League)에 출전할 수 있다.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프리미어리그 (시사상식사전, pmg 지식엔진연구소)

맨체스터 시티 웨스트햄 분석 2월 20일 프리미어리그

[프리미어리그] 경기분석

맨체스터 시티 FC VS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FC

[ 맨체스터 시티 ]

맨시티는 현재 리그 2위에 위치해 있으며 이전 경기에서 2:0으로 패배를 기록했다. 현재 이전 경기에서 부상으로 핵심 자원인 스털링이 팀을 이탈을 했지만 아구에로와 가브리엘, 마레즈가 버티고 있어 공격 라인에서의 공백은 보이지 않을 것이다. 현재 팀 분위기가 좋지 못한 상황에서 선수들의 정신력을 재정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현재의 경기력을 그대로 유지해야 하며 선수들이 동요되지 않게 팀 내에서의 동기부여를 만들어야 할 것이다. 이번 상대와의 전력에서 꾀나 큰 차이를 보이고 있는 만큼 앞서 언급한 핵심 선수인 스털링의 빈자리는 보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홈에서 상당히 강력한 경기력을 보이며 빠른 전개의 플레이를 유지한다면 충분히 이번 경기에서 맨시티는 승리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 웨스트햄 ]

웨스트햄은 현재 리그 18위에 위치해 있으며 이전 경기에서 3:3으로 무승부를 가져왔고 5경기 무승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안데르손이 부상으로 인해 5경기 동안 출전하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중원에서의 전력은 단단하지 못한 모습을 보이며 쉽게 공간을 허용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또한 특히 측면에서 무기력하게 라인이 무너지며 상대의 돌파를 끊어내지 못하고 공격 찬스를 허용했고 후반부로 갈수록 집중력이 떨어지며 체력적인 저하가 심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상대와 전력에서 큰 차이를 보이고 있는 만큼 앞서 언급한 체력과 측면에서의 불안정함을 보완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또한 할러와 2선 공격 라인에서 득점 찬스를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 하고 있지만 골 결정력에서 그다지 높은 집중력을 보여주고 있지 못한 상황이기 때문에 이러한 문제점들이 개선되지 못한다면 이번 경기에서 웨스트햄은 패배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하는 바이다.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일정: 2019년 6월 25일 ~ 2020년 5월 30일

UEFA 챔피언스리그(UEFA Champions League)

요약 유럽 각국의 프로축구 리그에서 활동하는 가장 우수한 클럽들을 대상으로 매년 열리는 클럽축구 대회. 유럽의 대표적 축구대회로서 1955년 첫 대회가 열렸으며, 유럽축구연맹이 주관한다. <역사> 유럽축구연맹(UEFA : Union of European Football Associations)이 주관하는 클럽축구 대회로서 1955년 프랑스의 스포츠 일간신문 《레퀴프 L’Equipe》의 편집자 가브리엘 아노(Gabriel Hanot)의 제안에 따라 유럽 각국의 리그 우승 팀들이 참가하는 대회로 창설되었다. 1955년 포르투갈의 리스본에서 ‘유러피언 챔피언스 클럽컵(European Champions Clubs’ Cup)’이라는 명칭으로 첫 대회가 열린 뒤 ‘유러피언컵’으로 약칭되면서 1960년에 창설된 ‘UEFA컵 위너스컵(UEFA Cup Winners’ Cup)’ 대회, 1971년에 창설된 ‘UEFA 유로파리그(UEFA Europa League;UEFA컵의 후신)’ 대회와 더불어 유럽의 대표적 축구대회가 되었다.

창설 이래 1991-1992시즌까지는 각국 리그의 우승 팀과 이전 대회의 우승 팀이 참가하여 홈경기와 원정경기를 치른 뒤 전체 점수가 높은 팀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홈 앤드 어웨이 넉아웃 방식으로 경기를 치렀다. 또한 1991-1992시즌에 조별 리그를 처음으로 도입하였고, 토너먼트 방식의 1~2라운드를 통과한 8개 팀이 2개 조로 나뉘어 리그전을 펼친 뒤 각 조의 1위 팀이 결승전을 치르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1992-1993시즌부터 지금의 명칭으로 바꾸었으며, 2009-2010시즌부터 1~3차 예선과 플레이오프, 조별리그, 토너먼트 방식의 현재의 체재가 자리를 잡았다. <참가 팀> 참가 팀은 UEFA 계수(유럽축구연맹에서 클럽의 랭킹을 산정하는 지표)에 따라 각국의 축구협회별로 배정된다. 이에 따라 1~4위의 협회는 각각 상위 4개 팀(총 16팀)이 본선인 조별 리그에 직행한다. 5~6위의 협회는 각각 상위 2개 팀(총 4팀)이 본선에 직행하고 3위 팀은 3차 예선에 참가한다. 7~10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총 4팀)이 본선에 직행하고 2위 팀은 2차 예선에 참가한다. 11~12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이 플레이오프에 참가하고, 13~14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이 3차 예선에, 15~17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이 2차 예선에 참가한다. 18~51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이 1차 예선에 참가하고, 52~55위의 협회는 각각 1위 팀이 예비 예선에 참가한다. 이밖에 이전 시즌 챔피언스리그의 우승 팀은 자국 리그의 성적에 관계없이 조별 리그에 직행하되, 자국 리그의 성적으로 조별 리그 진출권을 획득한 경우에는 11위의 협회 리그 1위 팀이 승계한다. 또한 UEFA 유로파 리그의 우승팀도 조별 리그에 직행하되, 자국 1부 리그에서 진출권을 획득한 경우에는 5위의 협회 리그 3위 팀이 승계한다. <경기 방식> 경기는 매년 6월 말이나 7월 초에 예비 예선부터 시작하여 1~3차 예선과 플레이오프, 조별 리그와 토너먼트를 치르며 이듬해 5월까지 이어진다. 예비 예선은 52~55위 협회의 리그 1위 4개 팀이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를 치러 1개 팀이 1차 예선에 진출한다. 1~3차 예선과 플레이오프는 홈 앤드 어웨이 녹다운 방식의 토너먼트로 치른다. 1차 예선은 예비 예선의 승자 1개 팀과 18~51위 협회 리그 1위(리히텐슈타인 제외) 33개 팀 등 34개 팀이 경기를 치러 17개 팀이 2차 예선에 진출한다. 2~3차 예선과 플레이오프는 우승 팀 루트(Champions Route)와 리그 루트(League Route)의 두 종류로 치른다. 2차 예선의 우승 팀 루트는 1차 예선에서 올라온 17개 팀과 15~17위 협회의 리그 1위 3개 팀이 경기를 치러 10개 팀이 3차 예선에 진출하고, 리그 루트는 10~15위 협회 리그 2위 6개 팀이 경기를 치러 3개 팀이 3차 예선에 진출한다. 3차 예선의 우승 팀 루트는 2차 예선에서 올라온 10개 팀과 13~14위 협회의 리그 1위 2개 팀이 경기를 치러 6개 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고, 리그 루트는 2차 예선에서 올라온 3개 팀과 5~6위 협회의 리그 3위 2개 팀, 7~9위 협회의 리그 2위 3개 팀 등 총 8개 팀이 경기를 치러 4개 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플레이오프의 우승 팀 루트는 3차 예선에서 올라온 6개 팀과 11~12위 협회의 리그 1위 2개 팀 등 총 8개 팀이 경기를 치러 4개 팀이 조별 리그에 진출하고, 리그 루트는 3차 예선에서 올라온 4개 팀이 경기를 치러 2개 팀이 조별리그에 진출한다. 조별 리그는 플레이오프를 통과한 6개 팀과 UEFA 계수에 따라 자동 진출한 26개 팀 등 총 32개 팀이 8개 조로 나뉘어 리그전을 치른다. 각 조의 1~2위 16개 팀이 토너먼트 경기 방식으로 8강과 4강을 거쳐 결승전을 치르며, 각 조의 3위 팀은 UEFA 유로파리그의 32강전에 자동 진출한다. 16강 토너먼트부터 준결승인 4강전까지는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경기를 치르고, 결승전은 단판 승부로 우승자를 가린다.

<역대 기록 및 성적> 창설 이래 2018-2019 시즌까지 스페인의 레알 마드리드가 첫 대회부터 5시즌 연속 우승한 것을 비롯하여 총 13회로 가장 많은 우승 횟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이탈리아의 AC 밀란이 총 7회, 잉글랜드의 리버풀 FC가 각각 총 6회 우승으로 그 뒤를 잇고 있다. 통산 5회 이상 우승한 구단이나 3회 이상 연속 우승한 구단은 UEFA 챔피언스리그의 우승 트로피인 빅이어(Big Ear)를 영구 소장하는데, 레알 마드리드, AC 밀란, 리버풀 FC, FC 바이에른 뮌헨, FC 바르셀로나 총 5개의 구단이 빅이어를 영구소장하고 있다. 국가 별로는 스페인이 레알 마드리드 13회와 FC 바르셀로나 5회로 총 18회 최다 우승 횟수를 기록하고 있다.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최다 득점을 기록한 선수는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로 2003-2004시즌부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레알 마드리드, 유벤투스에서 활약하면서 2018-2019 시즌까지 162경기에서 126골을 득점하였다. 호날두는 2013-2014 시즌에 17골을 득점하여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도 보유하고 있다. 최다 경기 출전 기록은 레알 마드리드와 포르투에서 활약한 스페인의 이케르 카시야스(171경기)가 보유하고 있다. 2008-2009시즌에는 잉글랜드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활약하던 한국의 박지성 선수가 FC 바르셀로나와의 결승전에 출전하여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출전한 최초의 아시아 선수로 기록되었고, 2018-2019시즌에는 손흥민 선수가 토트넘 홋스퍼의 주전 공격수로 리버풀과의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출전하였으나, 2대0으로 패배하여 우승에 실패하였다. 2014-2015 시즌에는 FC 바르셀로나가 이탈리아의 유벤투스를 3대1로 꺾고 우승하였고, 2015-2016 시즌에는 레알 마드리드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결승전에서 승부차기(5대3)로 우승을 차지하였다. 2016-2017 시즌 레알 마드리드는 유벤투스를 4대1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2017-2018 시즌에도 레알 마드리드는 리버풀 FC를 3대1로 꺽어 3년 연속 챔피언스리그 우승이라는 기록을 남겼다. 2019-2019 시즌에는 리버풀 FC가 토트넘 홋스퍼를 2대0으로 꺽고 우승하였다.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UEFA 챔피언스리그 [UEFA Champions League] (두산백과)

토트넘 라이프치히 분석 2월 20일 유럽 챔피언스리그

[유럽 챔피언스리그] 경기분석

토트넘 훗스퍼 FC VS RB 라이프치히

[ 토트넘 ]

토트넘은 이번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강팀인 라이프치히와의 1차전을 치르게 된다. 최근 손흥민은 5경기에서 연속 득점을 만들어 내며 통산 50골의 기록을 만들어 내며 6경기 연속 골 득점에 도전한다. 이번 상대와 첫 대결인 만큼 기습적인 전략에 대비해야 할 것으로 보이며 상대의 디모 베르너와의 대결도 기대가 되며 상당히 박빙의 승부가 될 것이며 특히 득점이 많이 나올 것으로도 보이며 상당히 빠른 전개의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이는 상황이다. 이번 상대와의 전력에서 상당히 박빙인 모습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또한 리그에서도 연승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고 현재의 분위기와 손흥민의 폼을 유지한다면 이번 경기에서도 충분히 승리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홈경기에서도 연승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하는 바이다.

[ 라이프치히 ]

라이프치히는 이번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강팀인 토트넘과의 1차전 원정 경기를 치르게 된다. 경기력에서 전술의 유연함을 보이고 있으며 베르너의 무서운 성장세로 득점 20골을 기록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공격 라인에서의 골 결정력이 상당히 정확하며 위협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상대의 허점을 날카롭게 파고드는 모습이다. 하지만 수비력에서 다소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며 좌우측 전환 시에 집중력을 보이지 못하고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수비라인에서의 집중력을 높여 주는 것이 가장 중요할 것으로 보이며 중원에서의 수비 가담에 지원해 주어야 한다. 현재의 경기력으로는 충분히 상대의 전력에 맞설 수 있는 모습이지만 최근 원정에서의 경기력이 좋지 않은 만큼 앞서 언급한 수비에서의 조직력을 단단하게 구축할 필요성이 절실하다. 또한 다양한 전술을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만큼 전술의 이점을 활용하지 못한다면 이번 경기에서 라이프치히는 챔피언스리그 1라운드 원정경기에서 패배를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한다.

아탈란타 발렌시아 분석 2월 20일 유럽 챔피언스리그

[유럽 챔피언스리그] 경기분석

아탈란타 BC VS 발렌시아 CF

[ 아탈란타 ]

아탈란타는 이번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발렌시아와의 1차전을 치르게 된다. 이번 시즌 상당한 돌풍을 일으키며 엄청난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모습이며 공격적인 성향이 상당히 강한 모습이다. 일리치치와, 무리엘, 자파타와, 고메즈, 고센스등 공격자원에서의 상당한 활약을 상대의 골문을 위협하고 있으며 특히 매 경기마다 많은 슈팅을 시도하고 있는 모습이다. 상대 전적에서 1승을 기록하고 있기 때문에 비교적 부담이 덜한 경기를 치를 것으로 보이지만 1차전 경기인만큼 분위기를 가져오기 위해 상당히 전투적인 경기 전술을 사용할 것으로 보이는 상황이다. 이번 상대와 상당히 박빙의 경기를 치를 것으로 보인다. 공격자원에서 적극적인 공격력을 바탕으로 상대의 골문을 지속적으로 위협해 주며 2선의 공격 가담을 해주고 있기 때문에 공격력에서 힘들 실어 줄 것이다. 또한 에이스들이 현재의 경기력을 유지한다면 이번 챔피언스리그 1차전 경기에서는 승리를 가져오며 분위기를 잡을 것으로 예상하는 바이다.

[ 발렌시아 ]

발렌시아는 이번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아탈란타와의 1차전 원정 경기를 치르게 된다. 최근 경기 출전은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지만 활약이 저조한 이강인이 이번 경기에서 출전 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교체 명단에 포함될 확률이 가장 높아 보이는 상황에서 짧은 출전 시간에 확실한 임팩트를 보여주어야 할 것이다. 고메즈와 파레호가 최근 득점력에 저조한 모습을 보이며 골 결정력에서도 집중력이 높지 않은 모습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공격 라인에서의 득점 찬스를 살려낼 수 있는 집중력이 필요하다. 상대가 공격력에서 상당히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는 만큼 수비에 집중력을 높이며 역습을 통해 득점 찬스를 만들어 살려내야만 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상대와 상당히 치열한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이지만 최근 득점력에서 부진하고 있는 핵심 자원들이 얼마큼 집중력을 끌어올려줄 수 있을지 의문이다. 또한 앞서 언급한 수비 위주의 플레이를 만들어 내지 못한다면 발렌시아는 이번 챔피언스리그 1차전에서는 패배를 예상한다.

J 리그

J 리그(Japan Professional Football League)

일본축구협회에서 축구를 통해 스포츠 문화의 발전을 도모코자 1993년 5월 발족한 프로축구 리그다. 창설 당시에는 10팀으로 구성되었으며, 1999년에는 J리그 참가를 원하는 클럽이 늘어남에 따라 2부제를 도입하면서 1 · 2부로 구성된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팀당 30게임, 승점제 도입, 전 · 후기 우승팀 결승전으로 운영된다.

전기리그는 3월 중순~5월 말, 후기리그는 8월 중순~11월 중순에 열린다.

일반적으로 90분으로 승부가 나지 않으면 무승부제를 도입하고 있는 것과 달리 J리그에서는 30분 연장전을 하고 먼저 득점한 팀이 승리하는 골든골 방식을 취하고 있다. 정규 시즌이 끝나면 1부의 하위 2개 클럽과 2부의 상위 2개 클럽이 서로 자리를 교체한다.

소속팀은 FC 도쿄, 가시마 앤틀러스, 가시와 레이솔, 감바 오사카, 나고야 그램퍼스8, 베르디 F.C. 닛폰, 비셀 고베, 산프레체 히로시마, 세레소 오사카 , 시미즈 에스펄스, 아비스파 후쿠오카, 요코하마 F.마리노스, 우라와 레드 다이아몬드즈, 제프 유나이티드 이치하라, 주빌로 이와타, 콘사도레 삿포로 등 26개 팀이다.

*출처: [네이버 지식백과] J 리그 (시사상식사전, pmg 지식엔진연구소)

쇼난 우라와 2월 21일 일본 J리그

[일본 J 리그] 경기분석

쇼난 VS 우라와

[ 쇼난 ]

쇼난은 이전 시즌 16위로 마감했다. 공격력에서는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수비력은 상당히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며 이전 시즌 63실점을 허용했다. 특히 측면에서 상당한 허점을 보이며 공간 허용과 한 번에 찔러주는 스루페스에 위기상황을 허용하면서 실점 위기가 많았기 때문에 중원과 수비에서의 집중력을 높여주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홈경기에서 역시 좋지 못한 경기력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팀 전체적인 재정비와 보완이 절실히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상대에게 유독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모습이기 때문에 비교적 부담이 적은 경기를 치를 것으로 보이는 상황이다. 앞서 언급한 수비 라인에서의 문제점을 개선하며 집중력을 높여준다면 시즌 첫 경기에서 승리를 가져오며 기분 좋은 출발을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는 바이다.

[ 우라와 ]

우라와는 이전 시즌 14위로 마감했고 이번 리그 첫 경기를 원정으로 시작한다. 공격력에서는 나름 준수한 경기력을 보이고 있지만 수비력에서 역시 이전 시즌 50실점을 보이며 하락세를 보였다. 또한 이전 시즌에서 상당히 좋지 못한 경기력을 보였기 때문에 이번 시즌에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기대가 된다. 공격과 수비에서의 무게감이 낮은 모습이기 이번 시즌에서는 공격과 수비에 집중력을 높이며 안정적인 경기력을 구축해야 할 것으로 보이는 상황이다. 이번 상대에게서 유독 약세한 모습을 보였던 만큼 이번 시즌에 공수 밸런스를 잡아 매끄러운 흐름을 만들어 낼 수 있도록 경기력에 집중력을 높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핵심 자원들의 활약을 해주지 못한다면 시즌 첫 경기를 패배로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는 바이다.

프리미어리그, 유럽 챔피언스리그, 일본 J리그

외에 더 많은 경기 분석글 베픽에서 만나보세요!

라이브스코어 파워볼 파워사다

댓글 남기기